주요 내용으로 건너뛰기

난반사 S+s


트위터 pdsi(@pdsi12100529)님께서 그려주신 S+s편의 한장면입니다. 자랑 겸 올려봅니다. 따뜻한 장면이라고 말씀해 주셔서 더욱 감사했습니다.

navyrain 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

댓글 1

SNS 계정으로 간편하게 로그인하고 댓글을 남겨주세요.